[목회칼럼] 2020.01.19 가끔은 놀아도 됩니다

오는 토요일은 설날입니다. 과거, 음력을 따르는 것이 마치 미개한 일인 것처럼 정부에서 선전할 때가 있었습니다. 음력 설을 지키지 말도록 그리고 양력 설 즉 신정을 지키도록 제도를 바꾸고 계몽도 했습니다. 서양의 …

[목회칼럼] 2020.01.12 <신앙의 길 101>에 대해

대다수의 신앙인들은 기독교 신앙에 대해 체계적으로 교육 받을 기회가 없습니다. 천주교회에서는 영세를 받기 전에 상당히 긴 기간 동안 교리 공부를 하게 하는 반면, 개신교회에서는 대개 기본적인 안내만 한 다음에 세례를 …

[목회칼럼] 2020.01.05 자아의 무릎 꺾기

Happy New Year! 우리가 ‘새해’라 부르는 모든 나날들에 주님의 은총이 하늘의 만나처럼 내리게 되기를 기도합니다. 매년 송구영신 예배 후에 저는 원하는 교우들에게 안수 기도를 해 드립니다. 올해도 2시간 가까이 마음과 …

[목회칼럼] 2019.12.15 큰형들의 교회

최근 수요 예배에서는 누가복음 15장에 나오는 ‘탕자의 비유’를 세 번에 나누어 살펴 보았습니다. 첫 날에는 아버지의 관점에서 그 비유를 보았습니다. 팀 켈러 목사가 <탕부 하나님>(The Prodigal Father)이라는 책에서 잘 지적했듯이, …